한국어

클럽스쿨정보

자유게시판
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

한사람을 사랑했습니다

 

밀어내고 또 밀어내도

자꾸만 더 가까이 다가오는 사람이 있습니다

 

그 사람을 생각하면

숨을 쉴 수가 없을 만큼 가슴이 아픕니다

목에 가시가 걸린 것처럼 목이 메입니다

 

마음은 잊어라 하는데

손은 여전히 그 사람을 잡고 있습니다

 

죽도록 사랑하면서도

사랑한다는 말을 제대로 하지 못하는

그 사람이 미치도록 보고싶습니다

 

보고싶다는 말을

숨쉬듯 숨 넘기듯

또다시 꿀꺽 삼켜버리고 맙니다

 

함께 있으면 행복해지는 사람인데

그 사람 마음속에도

내가 있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하루를 살아갑니다

 

그저

그 사람에게도 나라는 존재가

단 한 사람의 사랑하는 사람이기를 바라는 마음 뿐입니다

 

오래 오래

그 사람이 사랑하는 여자로 남기를 바라는 마음 뿐입니다

?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710 너를 사랑한다는 전서라 2018.07.26 0
709 심중에 남아 있는 말 전서라 2018.07.26 0
708 너의 뒤에서 전서라 2018.07.25 0
707 괜히 서글프게 전서라 2018.07.25 0
706 부치지 못할 편지 전서라 2018.07.25 0
705 그렇듯 순간일 뿐 전서라 2018.07.25 1
704 기쁨보다 원망과 전서라 2018.07.25 1
703 오늘은 소은이가 전서라 2018.07.25 1
702 오늘 하루 전서라 2018.07.25 0
701 이름이 살아지듯 전서라 2018.07.24 0
700 우리 공부했었지 전서라 2018.07.24 2
699 보고 싶은 친구에게 전서라 2018.07.24 1
698 다정히 밀착된 전서라 2018.07.24 0
697 사랑의 꿈 전서라 2018.07.24 0
696 이제서야 떨어집니다 전서라 2018.07.24 1
695 만일 당신이 내 곁 전서라 2018.07.23 0
694 눈물속에 아른거리는 전서라 2018.07.23 0
» 밀어내고 또 밀어내도 전서라 2018.07.23 0
692 하늘로 날아가고 전서라 2018.07.23 0
691 까닭 없이 전서라 2018.07.22 0
목록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... 42 Next
/ 42